한의사가 알려 주는 7주 디톡스 플랜 ‘디톡스 건강법’ 출간
한의사가 알려 주는 7주 디톡스 플랜 ‘디톡스 건강법’ 출간
  • 이윤식
  • 승인 2019.02.01 2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닝북스, ‘디톡스 건강법’ 출간
몸이 가벼워야 하루가 즐겁다

모든 질병은 독소에서 온다. 현대인들은 바쁜 생활 탓에 인스턴트 음식이나 외식으로 끼니를 해결할 때가 많다. 건강하려면 규칙적인 생활과 식이요법, 운동 등이 필수인 것을 알지만 다 지키기란 힘든 일이다. 그러다 어느 날부터 몸에 이상신호가 감지되고 도저히 참을 수 없을 때 그제야 병원을 찾는다.

건강만큼은 자부했었는데 왜 몸 상태가 나빠진 것일까? 의학적으로 원인을 찾을 수 있는 질병보다 그렇지 않은 경우가 더 많을 때가 있다. 이유 없이 두통이 오거나 어지럼증이 지속되는 등 원인을 모르니 해결 방안도 찾지 못하는 것이다.

이 책은 우리 몸속에 독소를 빼내지 않으면 질병의 원인도 해결책도 찾을 수 없다고 말한다. 독소는 하루아침에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다. 조금씩 몸 안에 쌓이다가 결국 몸 안에 이상증세를 만들어낸다. 스스로 내 몸 안에 독소를 만들어내고 있는 습관은 무엇인지부터 점검함으로 건강을 지키자.

대부분의 사람들은‘디톡스’라고 하면 다이어트를 떠올리거나 한 가지 음식만 먹는 것을 생각한다. 이미 시중에는 해독주스, 레몬 디톡스, 커피관장 등 유행처럼 번진 디톡스 제품이나 방법들이 차고 넘친다. 그렇다면 내 몸에 맞는 올바른 디톡스란 무엇일까? 독소를 배출시킨 뒤 독소가 다시 쌓이지 않도록 관리하며 저하된 장기 기능을 바로잡아 몸 안의 해독 시스템이 원활히 가동되도록 만드는 일일 것이다.

인체에서 막힌 곳이 없고 기혈이 잘 소통되기만 해도 100세까지 무병장수할 수 있다. 독소가 우리 몸을 공격하기 전에 디톡스를 통해 독소의 변환과 배출이 원활해지도록 해야 할 것이다.

몸이 가벼워야 하루가 즐거워지기 마련이다. 올바른 디톡스가 내 몸을 살린다는 것을 알고 지금부터 소개하는 7주 디톡스 건강법으로 건강을 지켜보자.

1주차_ 내 몸이 보내는 신호에 집중하기
2주차_ 생활습관 바꾸지
3주차_ 디톡스 하기
4주차_ 하루 30분씩 걷기
5주차_ 몸을 따듯하게 하기
6주차_ 질병을 부르는 환경을 멀리하기
7주차_ 약이 되는 음식 먹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