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반려동물 관련 용품 시장 성장세...애니메이션 속 '짱구' 반려동물 키운다
국내 반려동물 관련 용품 시장 성장세...애니메이션 속 '짱구' 반려동물 키운다
  • 강용태
  • 승인 2019.05.10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려동물 관련 시장, 2020년 5조8000억원 전망
짱구는 못말려 반려동물 의류

대한민국 대표 문화콘텐츠 기업인 대원미디어(대표 정욱, 정동훈)는 국내 반려동물 관련 용품 시장의 성장에 발 맞춰 다양한 연령대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를 활용한 반려동물 용품 사업을 2일 본격 전개에 나섰다고 밝혔다.

정부 출연 연구기관인 산업연구원(KIET)에 따르면 반려동물 관련 시장규모가 오는 2020년에 이르면 5조8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으며 관련 사업의 규모는 지속적으로 성장세를 이루고 있다.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가구가 증가하면서 반려동물 관련 시장이 확대됐으며 이러한 현상을 반영한 펫코노미(Pet+Economy)라는 신조어가 생기기도 했다.

특히 산업연구원은 반려동물 관련 용품 지출비용은 1인 가구 기준 연평균 14.5% 증가율(2006년~2016년 기준)의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분석했다.

대원미디어는 이러한 국내 반려동물 관련 용품 시장의 성장세에 발 맞춰 ‘짱구는 못말려’ 반려동물 용품 사업을 2일부로 본격 전개에 나섰다. 1차 라인업으로 반려동물 하우스·쿠션·의류 등을 출시했으며 현재 각종 온라인샵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추후 오프라인 애견샵에서도 접할 수 있을 전망이며 관련 신상품 라인업도 지속적으로 대중들에게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1차 라인업은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의 주인공 짱구가 극중에서 입고 등장하는 잠옷 콘셉트의 반려동물 용품을 선보였다. 현재 처음 물량이 전량 소진돼 추가 출고를 진행하고 있는 만큼 반려동물 용품 업계에서 ‘짱구는 못말려’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