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2020 공모사업 통합설명회' 개최...전통예술 민간분야 경쟁력 강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2020 공모사업 통합설명회' 개최...전통예술 민간분야 경쟁력 강화
  • 박영선
  • 승인 2019.12.03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작 작품의 완성도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단계별 지원 모색
2019 전통공연예술 통합설명회 현장 사진:전통공연예술재단제공
2019 전통공연예술 통합설명회 현장 사진: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제공

전통공연예술 활성화를 위한 전통예술 민간분야 경쟁력 강화와 수요 발굴 확대를 목적으로 하는 공모사업 통합설명회가 실시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이 전통공연예술 활성화를 위해 9개 사업에 총 20억원을 지원하는 ‘2020년 공모사업 통합설명회’를 12월 9일(월) 국립중앙박물관 소강당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통합설명회에서는 기존의 일회성 지원에서 나아가 재단의 지원사업과 기획사업간 연계와 레퍼토리화를 위한 단계별 지원을 통해 ‘신진국악실험무대’를 통해 발굴된 신진예술가들에게 재단의 기획공연에 오를 기회를 확대했으며, 기존 신작 발굴에 집중한 ‘창작연희 활성화 사업’은 지원 대상을 신작과 기작품으로 세분화하여 창작연희 레퍼토리 강화에 나선다.

또한 재단의 공모사업 세부내용과 신청 방법 외에도 국악방송, 한국예술인복지재단 등 전통예술인들에게 유용한 정보들이 소개된다. 당일 현장에는 공모사업별 일대일 상담 부스를 설치해 예술인들을 위한 맞춤 상담도 진행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전통공연예술 생태계 선순환을 위한 새로운 지원 체계 구축에 고민이 많다”며 “일회성 지원에서 나아가 단계별 지원 모델을 지속적으로 모색하여 예술인들의 안정적인 창작활동과 관객을 위한 양질의 콘텐츠 발굴에 힘쓰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