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일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 출시... 5G 시장 공략
LG전자, 일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 출시... 5G 시장 공략
  • 강용태
  • 승인 2019.12.08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이통사 소프트뱅크 통해 LG G8X ThinQ 일본에 출시 제공:LG전자

LG전자가 일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G8X ThinQ(국내명: LG V50S ThinQ)'와 LG 듀얼 스크린을 앞세워 일본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최근 日 이통사 소프트뱅크를 통해 LG G8X ThinQ를 일본에 출시했으며, 'LG G8X ThinQ'는 소프트뱅크 매장, 전자제품 양판점 등 일본 주요 도시에 위치한 5000여 개 매장에서 판매된다고 8일 밝혔다.

LG전자가 일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출시한 것은 지난해 1월 이후 처음으로 'LG G8X ThinQ'가 일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재진입의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현지 언론은 LG G8X ThinQ의 높은 실용성과 가성비를 호평했다고 말했다.

LG전자는 내년 초 5G 이동통신 본격 상용화를 앞두고 있는 일본에 새로운 폼팩터인 LG 듀얼 스크린이 제공하는 차별화된 사용성이 일본 시장에서 LG 스마트폰 브랜드 위상을 높이는 데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들어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콘텐츠 소비가 멀티태스킹을 기반으로 고도화되고 있다. 콘텐츠 사업자들도 이에 맞춘 서비스를 지속 개발하고 있다.

예를 들어 日 소프트뱅크가 출시한 농구 경기 생중계 앱 ‘바스켓Live’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경기 영상을 제공한다. 또 사용자가 중계방송을 보는 동시에 선수들의 개인성적을 비교할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올 초 국내 이동통신사가 선보인 프로야구 생중계 서비스와 유사하다고 말했다.

LG전자는 일본 주요 이동통신사들과 내년 초 5G 프리미엄 스마트폰 공급을 위해 지속 협력하고 있으며, 5G를 계기로 향후 일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