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소상공인, 그룹웨어 서비스 월 최대 65만원 한도 지원...재택근무 시 원격 협업 가능
중소기업 •소상공인, 그룹웨어 서비스 월 최대 65만원 한도 지원...재택근무 시 원격 협업 가능
  • 김영석
  • 승인 2020.04.03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우기술, ‘코로나19 재난상황 극복을 위한 클라우드 서비스 적용·확산 사업’ 공급기업 선정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으로 재택근무를 시행하고 있는 기업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전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이라면 누구나 그룹웨어 ‘다우오피스’의 이용료를 월 최대 65만원 한도 내에서 자부담금 없이 지원받을 수 있다.

다우기술(대표이사 김윤덕)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코로나19 재난상황 극복을 위한 클라우드 서비스 적용·확산 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정부지원은 재택근무를 위한 서비스가 구축되어 있지 않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한 원격 협업 환경을 제공해 주는 것이 목적이다.

다우오피스는 메일, 전자결재, 메신저를 기본으로 18가지의 다양한 협업 기능을 제공하여, 재택근무 시에도 동료들 간의 실시간 업무 협업이 가능하다. 또한 모바일 App을 통해 공간의 제약 없는 스마트한 업무 환경도 구현이 가능하다. 이에 더해 주 52시간 근무제에 대비할 수 있는 근태관리 기능을 제공하여 GPS/IP 설정을 통해 임직원의 근태 현황 및 통계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

이번 정부 지원으로 다우오피스 도입 시 최대 3개월 사용료를 지원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다우오피스 클라우드형은 200인 패키지 기본상품(200GB 제공)이 월 40만원으로 3개월 이용 시 120만원의 이용료가 발생한다. 그러나 정부의 지원사업을 통해 월 최대 65만원 한도 내에서 3개월 지원을 받을 수 있어 부담 없이 다우오피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다우기술 Biz Application 사업본부 정종철 전무는 “이번 기회를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업무환경 개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본 지원사업에 혜택을 받고자 하는 중소기업은 다우오피스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안내 및 신청을 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