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극인들이 전하는 사랑과 희망의 메세지'... 연극 ‘레미제라블’, 사전 예매 할인 이벤트 진행
'연극인들이 전하는 사랑과 희망의 메세지'... 연극 ‘레미제라블’, 사전 예매 할인 이벤트 진행
  • 박영선
  • 승인 2020.06.25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00명의 오디션 지원자를 뚫고 선택된 패기 넘치는 젊은 배우들… 100여명의 제작진 참여
2020년 최고의 화제작… 예술의전당이 후원하는 감동의 무대, 연극 ‘레미제라블’
‘2020년 연극의 해’ 기념해 이 시대 연극인들이 전하는 사랑과 희망의 메세지

“단테가 시에서 지옥을 그려냈다면 나는 현실을 가지고 지옥을 만들어내려 했다.” (빅토르 위고)

연극 ‘레미제라블(예술감독 윤여성, 연출 이성구)’의 사전 예매 할인 이벤트가 7월 12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2020 연극의 해’를 맞아 코로나 19 사태를 극복하고 연극 활성화를 위해 연극인들이 주인이 되어 스스로 행사를 기획하고 창작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오현경, 박웅, 임동진, 문영수 등 원로 배우와 윤여성, 이호성, 이재희 등 중견 배우들이 보여주는 품격 있는 무대와 1400여명의 오디션 지원자 중 발탁된 젊은 배우들이 보여주는 화합의 무대는 시대를 아우르는 깊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연극 레미제라블은 8월 7~16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진행된다. 티켓은 7월 12일까지 조기 예매 할인을 하며 인터파크에서 판매한다.

한편 대표작 ‘노트르담 드 파리 Notre Dame de Paris’, ‘레 미제라블 Les Misérables’, ‘웃는 남자 L'Homme qui rit’로 알려진 빅토르 위고는 전 세계가 사랑하는 프랑스의 국보급 작가이다.

노트르담 드 파리 출간 30년 뒤에 발간된 ‘레 미제라블’은 16년이란 집필 기간을 걸쳐 완성된 대작으로 ‘불쌍한 사람들’, ‘미천한 사람들’이라는 뜻을 갖고 있다. 위고의 역작이자 인류 문화의 보물이라 칭송되는 세기의 작품이다.

윤여성 예술감독은 “관객들에게 자신 있는 무대를 선보이겠다. 평생 연극을 지켜 주신 선생님들과 무대를 함께한 동료들, 이번에 함께 못하는 연극인들의 희망을 안고 이 작품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연극 인생 45년을 걸고 최고의 앙상블을 보여 어려운 시기에 우리 공연을 찾아준 관객 앞에 부끄럽지 않은 무대를 선보이겠다”며 “관객과의 약속을 지키겠다”고 덧붙였다.

이성구 연출가는 “이 작품을 단순히 장발장 개인 이야기가 아닌 프랑스 혁명사(史)와 한 인간의 개인사(史)가 만나 이루어내는 사회적 메시지와 개개인의 감성을 극적으로 연출하고자 한다”며 “국가와 시대의 경계를 뛰어넘어 관객 모두 장발장이 되고 코제트가 되어 감정 이입의 순간을 경험하고 우리 사회의 어두운 단면과 마주하며 개인이 아닌 너와 나, 우리의 삶을 공유하는 시간을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연극 ‘레미제라블’ 포스터 제공=레미제라블
              연극 ‘레미제라블’ 포스터 제공=레미제라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