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싹쓰리, '다시 여기 바닷가' 안무 최초 공개
'놀면 뭐하니?' 싹쓰리, '다시 여기 바닷가' 안무 최초 공개
  • 도농라이프타임즈
  • 승인 2020.07.11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놀면 뭐하니?' © 뉴스1

'놀면 뭐하니?' 싹쓰리의 '다시 여기 바닷가' 안무가 최초 공개된다.

11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싹쓰리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의 '다시 여기 바닷가' 안무가 처음으로 공개된다.

데뷔를 2주 앞두고 '다시 여기 바닷가'의 녹음과 안무 연습에 돌입한 싹쓰리다. 여름 댄스 곡의 키 포인트인 안무에 대한 기대가 치솟고 있는 가운데, 전설의 댄스팀과 비룡이 만든 안무가 과연 어떨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다시 여기 바닷가'의 안무를 맡은 댄스팀은 과거 핑클의 무대부터 이효리의 '텐미닛', 비의 '레이니즘' 등 내로라하는 댄스 가수들과 합을 맞추며 최고의 퍼포먼스를 보여준 '나나스쿨'로, 유두래곤과도 인연이 깊은 댄스팀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싹쓰리 멤버들은 개별 안무 연습을 한 후 처음으로 현장에서 동선을 맞췄는데, 세 사람 사이에 심상치 않은 기류가 흘렀다. '다시 여기 바닷가' 랩 파트 중 유두래곤과 린다G의 깨알 연기가 펼쳐지는 부분에서 느닷없이 센터에 비룡이 등장해 원 샷을 채 가는가 하면, 곳곳에 비룡이 센터가 되는 안무 동작들이 이어진 것이었다.

이에 유두래곤과 린다G는 참지 못하고 "우리 건데 원 샷 받으려는 거 아니야"라며 의혹을 제기하는가 하면 분주하게 움직이는 유두래곤 린다G와 달리 우아하게 센터를 유지하는 비룡의 포지션에 불만이 폭주했다는 전언이다.

또한 큰 형 유두래곤과 막내 비룡이 우당탕거리며 '뜨거운 형제애'를 발산, 린다G도 포기한 듯 눈을 감고 가부좌를 틀었다고 해 과연 싹쓰리 멤버들이 무사히 안무 연습을 마쳤을 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3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