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재테크의 가장 큰 목적은 ‘내 집 마련’...필요한 비용은 평균 4억7000만원"
"직장인,재테크의 가장 큰 목적은 ‘내 집 마련’...필요한 비용은 평균 4억7000만원"
  • 강용태
  • 승인 2020.08.13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 5명 중 4명 재테크 한다"
직장인 5명 중 4명 재테크 한다, 재테크 목적 1위는? 벼룩시장구인구직 제공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하는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2891명을 대상으로 ‘재테크’에 대해 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응답자의 77.1%가 ‘재테크를 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재테크의 가장 큰 목적은 ‘내 집 마련’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재테크의 목적으로는 ‘내 집 마련(29.2%)’과 ‘노후 자금 마련(27.6%)’이 가장 많았다. 이어 ‘여유자금 확보(21.1%)’, ‘대출 등 빛 청산(10.5%)’, ‘결혼 준비(6.4%)’, ‘자녀 양육 및 부모부양(5.1%)’의 대답이 이어졌다.

재테크 목적은 결혼 여부에 따라 결과가 달랐다. 미혼의 경우 ‘내 집 마련(33.6%)’, ‘여유자금 확보(24.3%)’, ‘노후 자금 마련(21.5%)’의 의견이 주를 이뤘고 기혼은 ‘노후 자금 마련(33.8%)’, ‘내 집 마련(24.8%)’, ‘여유자금 확보(17.8%)’ 순으로 답하며 차이를 보였다.

월수입의 평균 30%를 재테크에 투입하고 있는 직장인들은 초저금리 시대임에도 불구하고 재테크 수단(복수 응답)으로 위험성이 낮은 ‘은행예금 및 적금(74%)’을 가장 선호하고 있었다. 다음으로 ‘주식(42.2%)’, ‘금융투자상품(펀드, ELS, CMA)(17.1%)’, ‘부동산(16.3%)’, ‘금, 은, 동 등 실물 투자(5.2%)’, ‘외화(1.6%)’가 뒤를 이었다.

재테크 연 목표 수익률로는 ‘3~5%’이 33.9%로 가장 높았다. 이어 ‘5~10%(28.8%)’, ‘연 3% 미만(21.3%)’, ‘10~20%(10%)’ 순이었으며 ‘20% 이상’의 수익률을 목표로 한다는 응답자도 5.8%에 달했다.

하지만 재테크 목표 수익률을 달성했다고 답한 비율은 30.3%에 불과했다.

재테크를 위해 꼭 가져야 할 기본습관으로는 ‘신용카드 안 쓰고 선 저축 후 지출 하기(26.4%)’를 1위로 꼽았다. ‘가계부 작성으로 새는 돈 막기(25.2%)’, ‘재테크 정보 수집 및 스터디 하기(24.8%)’가 근소한 차이로 2, 3위를 차지했다.

재테크를 하지 않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여유 자금이 없어서(60.3%)’, ‘어떻게 해야 할지 방법을 몰라서(19.5%)’, ‘상환해야 할 빛이 있어서(10.6%)’, ‘더 잃거나 실패할 것 같아서(4.1%)’,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서(3.2%)’ 등을 이유로 꼽았다.

연령대별로는 ‘30대 직장인’ 84.7%가 재테크를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었으며 ‘20대(76%)’, ‘40대(73.7%)’. ‘50대(59.6%)’의 순이었다. 결혼 여부에 따라서는 ‘미혼 직장인(77.7%)’이 ‘기혼 직장인(76.5%)’보다 조금 더 재테크 투자를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재테크와 내 집 마련에 대한 질문에 응답자의 85.1%가 ‘내 집은 필요하다’는 의견을 보였다. 특히 재테크를 하고 있지 않다고 답한 응답자 중 80.7%도 ‘내 집은 필요하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들은 내 집 마련을 위해 필요한 비용은 평균 4억7000만원이 들 것으로 예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