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에서 사람들이 인격을 훼손당하지 않는 방법"... ‘일터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당신에게’
"직장에서 사람들이 인격을 훼손당하지 않는 방법"... ‘일터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당신에게’
  • 이윤식
  • 승인 2020.11.04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은 아시아 최초로 직장 내 괴롭힘을 법으로 금지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 법을 낯설고 어렵게 받아들인다.

이에 직장 내 괴롭힘을 일반 직장인의 관점으로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한 책이 출간됐다.

박영사는 직장에서 사람들이 인격을 훼손당하지 않는 방법에 대해 연구하고 관련 사례를 분석한 ‘일터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당신에게'를 출간했다고 4일 밝혔다.

누구든 직장 내 괴롭힘을 겪을 수 있다. 직장 내 괴롭힘은 한 사람의 인격을 파괴할 수 있는 영향력을 가지고 있고, 회복하기 힘든 상처를 남긴다.

저자인 김소영 노무사는 우리 사회에서 대중적으로 논의가 필요한 문제가 바로 직장 내 괴롭힘이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직장 내 괴롭힘을 겪지 않고 원만한 직장생활을 할 수 있도록 대한민국이 바뀌어야 할 방향을 연구하며 고민했던 내용들을 책으로 엮었다.

저자는 “지금까지는 잘못된 방식도 직장 관행으로 통용될 수 있었지만, 지금은 잘못된 행위라는 것을 조직 구성원 모두가 알고 있다”며 “근로자 인격권과 직장 내 괴롭힘에 대해 감수성을 높인다면, 더 나은 일터 문화를 만들 수 있다. 사람들의 삶의 터전인 일터가 변화함으로써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일터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을 당신에게’ 입체 표지 박영사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