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피코, 초소형 전기 화물차 ‘포트로’ 그리스 시장 진출
디피코, 초소형 전기 화물차 ‘포트로’ 그리스 시장 진출
  • 강용태
  • 승인 2022.01.27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피코는 자사가 생산·판매하는 초소형 전기 화물차 포트로의 하반기 유럽 수출을 앞두고, 사전 현지 프로모션 목적으로 그리스에 차량 2대를 선적했다고 27일 밝혔다.

디피코는 올해부터 시장 확대의 하나로 유럽 연합(EU) 인증을 진행하고 있다. 해당 인증이 완료되는 하반기부터 유럽 시장에 본격적인 수출을 시작할 예정이다.

디피코 송신근 대표는 “지난해 11월 그리스에서 개최된 ‘XENIA 2021’ 전시회에 유럽 현지 대리점을 통해 포트로가 출품됐고, 차량에 대한 그리스 시장의 좋은 반응을 얻었다. 그리스 시장은 유럽 시장 진출을 위한 전초 기지 개념으로 인근 국가를 포함한 현지 고객에게 소개 및 앞으로 사업 전략을 도모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번에 수출 선적된 포트로는 강원 횡성형 일자리 기업인 디피코가 생산하는 차량으로, 자체 기술력으로 설계·생산돼 안전·환경 인증을 통과했으며 국내산 배터리를 장착했다.

포트로는 ‘QUANDO POTRO’라는 이탈리아어에서 따온 명칭으로 ‘언젠가는 된다’라는 뜻을 지니고 있으며, 소상공인이 목표한 바대로 사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한다는 의미를 함축하고 있다. 포트로는 1회 충전 시 약 100㎞를 주행할 수 있으며 적재 중량은 250㎏인 초소형 전기 화물차다.

       포트로 그리스 수출 차량 출하식(사진제공:디피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