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린푸드-육군 인사사령부, ‘조리 특기병 채용설명회’ 진행
현대그린푸드-육군 인사사령부, ‘조리 특기병 채용설명회’ 진행
  • 강용태
  • 승인 2022.09.22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현대서울 이탈리매장(제공:현대그린푸드)

현대그린푸드가 육군 인사사령부와 손잡고 청년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현대그린푸드는 22일 더현대 서울에서 육군 인사사령부와 함께 ‘조리 특기병 채용설명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현대그린푸드는 2019년부터 육군 인사사령부와 손잡고 전역 장병 취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채용설명회는 육군에서 전역 예정인 조리 특기병 중 구직 희망자 총 100명을 더현대 서울로 직접 초청해, 채용 전형 안내와 함께, 현대그린푸드가 더현대 서울에서 운영중인 단체 급식 사업장과 푸드코트, 이탈리안 그로서란트 ‘이탈리’, 프렌치 브런치 카페 ‘로라스블랑’, 와인 특화 매장 ‘와인웍스’ 등 외식 매장을 견학하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채용설명회는 실제 채용으로 바로 이어지는 게 특징이다. 견학 후 바로 현장에서 실무진 면접을 진행해 조리기능사 자격증(한식·양식·일식·중식) 유무와 희망직무 등을 고려해 단체 급식 조리사 및 외식 조리원·조리사로 채용할 예정으로, 이번 채용설명회를 통해 최소 50명 이상의 직원을 채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직무별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외식 조리원으로 채용된 조리 특기병을 대상으로 10년 이상의 경력을 보유한 조리사들을 강사진으로 구성한 ‘자격증반’을 운영해 조리기능사 자격증(한식·양식·일식·중식) 취득을 지원하고, 단체 급식 조리사로 입사한 직원에게는 식재의 전처리부터 조리 실습, 메뉴 구성까지 단체 급식 전반을 교육한다.

현대그린푸드는 이번에 진행하는 조리 특기병 채용설명회를 반기 1회로 정례화하는 등 전역 장병 취업 지원을 강화하며, 2023년까지 산학 협력 중인 대학과 특성화고를 현재 50곳에서 80곳으로 확대하고, 채용 직군도 조리 인력뿐만 아니라 소믈리에, 파티시에 등으로까지 넓힌다는 방침이다.

한편 현대그린푸드는 육군 인사사령부를 비롯해 전문대학, 특성화고와도 산학 협력을 통해 매년 300여 명의 청년 인재를 뽑고 있다. 전국 대학 30여 곳에 재학 중인 조리학과 학생을 대상으로 현장 실습 위주의 단체 급식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조리학과가 있는 특성화고 20여 곳과도 협업해 학생들을 ‘외식 조리 전문가’로 양성하는 ‘예비 셰프 육성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조리 특기병 출신 직원들은 군 경험 덕분에 1년 이상의 외식 경력을 갖고 입사한 사원들과 견주어도 될 만큼, 기본기가 탄탄하고 업무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편”이라며 “육군 인사사령부와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경쟁력 있는 젊은 조리 인재를 확보하고 육성하고, 이를 통해 단체급식 및 외식 매장의 품질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