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 박람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개최
유아 박람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개최
  • 강용태
  • 승인 2018.05.09 2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전시회 현장

㈜세계전람이 주최하는 ‘인천 베이비&키즈페어’가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4일간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된다.

세계전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유아 박람회로 출산 및 육아 관련한 유수의 인기 브랜드들이 라인업되어 있어 예비 부모 및 육아 부모에게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다.

특히 16회를 맞이하는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더! 더! 더! 한 경험’을 주제로 더욱 다양해진 베이비 용품 브랜드와 확대된 유아교육 브랜드를 준비하고 있다.

최근 다양한 육아용품 브랜드로부터 카시트와 유모차 신제품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제품을 구입하기에 앞서 전시회에 방문해 직접 체험해보는 것이 부모들 사이에서 관례로 굳어지고 있다.

특히 이번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에서는 그 어느 때보다 더욱 다채로운 유모차, 카시트 브랜드들이 참가하고 사은품, 할인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기 때문에 육아 중이거나 출산을 준비하고 있는 소비자들로부터 벌써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10월에 2개 홀로 확대될 송도 컨벤시아에 ‘유교전 인천 상륙’의 미리 보기 편으로 유아교육 존을 확대 편성했다.

협찬사인 튼튼영어를 필두로, 잉글리시 에그, 디즈니월드 잉글리시, 바다나무 잉글리시, 천재교육, 프뢰벨, 아람, 키즈에이원, 그레이트북스, 장원교육 등 핵심 유아교육 브랜드가 총집합한다. 우리 아이의 교육에 대해 전문가와 직접 상담해 보고 선택할 수 있다.

세계전람은 엄마, 아빠에게 편한 발걸음을 제공하기 위해 안산에서 시흥, 목동에서 인천까지 이어지는 안산 무료 셔틀버스를 제공한다. 인천 지역에만 국한된 타 전시회와는 달리 더욱 커진 무료 셔틀 운영으로 차별화를 꾀했다.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의 입장료는 5000원이지만 미리 사전등록을 하면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사전등록은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사전등록 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한편 인천 베이비&키즈페어 주최사인 세계전람은 이번 16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아이 용품만 구매하는 타 베이비페어와는 달리 아이에 관련한 육아 정보와 교육을 한 번에 비교해 볼 수 있는 정보의 보고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