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부한 역사와 이야기가 어우러진 산책길 17곳... ‘길 위의 인문학2 : 느린 걸음으로 조선을 걷다’ 출간
풍부한 역사와 이야기가 어우러진 산책길 17곳... ‘길 위의 인문학2 : 느린 걸음으로 조선을 걷다’ 출간
  • 이윤식
  • 승인 2024.04.17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길 위의 인문학2 표지/스마트북스 제공

스마트북스가 서울과 경기의 답사 장소로 손꼽히는 곳을 선별한 ‘길 위의 인문학2 : 느린 걸음으로 조선을 걷다’를 출간했다.

이 책은 답사를 통해 발견되는 새로운 시선과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산책 중에 만나는 인물들과 이야기들을 통해 조선시대의 다양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또한 답사는 단순히 장소를 찾아가는 것 이상의 의미로, 답사를 통해 역사적인 사건들을 다시 한번 상기하고 고민해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다.

특히 산책길 중에는 비움의 미학을 느낄 수 있는 종묘제례길부터 경복궁 궁궐길, 성균관 유생길, 그리고 단종대왕 유배길과 같은 장소가 포함돼 있다. 이들 산책길은 역사적인 중요성과 함께 자연과 조화를 이루며 역사적인 이야기를 전한다.

한편 전작 ‘길 위의 인문학’은 2022년 올해의 청소년 교양도서로 선정되기도 했다.

저자는 "역사교사의 경험을 바탕으로 역사와 이야기가 함께 어우러진 산책을 제안한다"며 "역사와 이야기가 함께 어우러진 산책으로 조선시대의 풍경과 이야기를 담은 이 책은 답사를 통해 역사와 자연을 체험하고자 하는 이들에게 새로운 인사이트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