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정보원 신임 원장에 정운현 전 국무총리 비서실장
한국문화정보원 신임 원장에 정운현 전 국무총리 비서실장
  • 박영선
  • 승인 2024.06.1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운현 신임 한국문화정보원 원장(사진=문체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11일 재단법인 한국문화정보원 원장에 정운현씨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7년 6월 10일까지 3년이다.

한국문화정보원은 문화 정보화 전담 기관이자 디지털 혁신 전문기관으로서 문체부의 문화 디지털혁신 비전인 ‘새로운 가치와 경험이 있는 디지털 문화 일상화’를 실현하기 위해 문화데이터 개방·활용, 문화·체육·관광 분야 디지털 혁신 지원, 인공지능 선도서비스 발굴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정 신임 원장은 중앙일보사 조사부 기자를 시작으로 서울신문사 문화부 차장, 오마이뉴스 편집국장 등을 엮임하며 문화 정보화 현장을 연구하고 취재해 왔다. 또 한국언론진흥재단 이사(상임), 국무총리실 비서실장을 지냈다.

유인촌 장관은 “한국문화정보원은 정부의 디지털 정책을 지원하고 외부 기술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며 "신임 원장은 그간의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전 세계적으로 가속화되는 디지털 환경에 대응하고, 문화·체육·관광 분야에서 인공지능 등 디지털 신기술 활용해 한국문화정보원이 정부 혁신 선도기관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