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까지 가뭄 걱정 NO"... 댐‧저수지 저수율 예년 수준 이상 유지
"9월까지 가뭄 걱정 NO"... 댐‧저수지 저수율 예년 수준 이상 유지
  • 윤배근
  • 승인 2024.07.0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 가뭄지도(출처=기상청)

현재 전국적 기상 가뭄 상황은 정상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가 9일 발표한 이달부터 9월까지 전국 가뭄 상황 통합 예·경보에 따르면 최근 6개월 전국 누적 강수량은 평년(1991~2020년)의 109.9%(529.7㎜)로, 기상 가뭄 상황은 현재 전국적으로 정상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향후 3개월간 기상 가뭄도 정상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는 7월, 8월, 9월 강수량이 평년(7월 245.9~308.2㎜, 8월 225.3~346.7㎜, 9월 84.2~202.3㎜)과 비슷하거나 많을 확률이 각각 40%가 예상됨에 따라서다.  

              7월 1일 기준 전국 및 시도별 평균 저수율 현황(표=행안부 제공)

농업용 저수지 전국 평균 저수율은 60.7%로 평년(1994~2023년, 58.6%) 대비 103.6%로 높다. 지역별로도 88.2%(강원)~112.5%(전남)로 평년 수준 이상을 유지하고 있다.

         7월 1일 기준 전국 다목적댐 · 용수댐 저수량 현황(표=행안부 제공)

생활·공업용수 주요 수원인 다목적댐 20곳과 용수댐 14곳의 저수량은 각각 예년(댐을 준공한 이후부터 지난해까지)의 128.7%, 132.7% 수준으로 현재 모든 댐이 정상 관리 중이다. 단 인천 중구‧옹진군, 전남 진도군, 경남 통영시 등 4개 시·군·구 35곳(4181명) 섬 지역은 지역적 특성으로 인해 운반급수 등 비상 급수를 실시하고 있다.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가뭄 상황을 매주 정례적으로 점검하면서 가뭄 예·경보를 매월 발표하고, 가뭄 예방대책을 지속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