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등 호우 피해 4개 시·도 '특교세' 35억 긴급 지원...2차 피해 방지-이재민 구호 등 사용
충북 등 호우 피해 4개 시·도 '특교세' 35억 긴급 지원...2차 피해 방지-이재민 구호 등 사용
  • 윤배근
  • 승인 2024.07.10 2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부터 10일까지 내린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호우 피해 지역에 '재난안전특별교부세'가 긴급 지원된다.

행정안전부는 호우 피해 지역인 충청북도, 충청남도, 전라북도, 경상북도 등 4개 시·도에 신속한 응급 복구를 위해 '재난안전특별교부세' 35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피해 시설 잔해물 처리, 긴급 안전조치 등 2차 피해 방지와 이재민 구호 등에 쓰이게 될 예정이다.

이상민 장관은 “지자체 등 관계기관에서는 피해지역 주민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응급 복구를 조속히 추진해 달라"며 “정부는 이번 호우로 인한 피해복구가 신속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