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으로 보는 세상
바둑으로 보는 세상
  • 김길삼
  • 승인 2018.06.04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수상응[動須相應]

[기자칼럼]돌이 움직일 때에는 주위의 돌과 서로 호응해야 한다는 격언이다. 항상 우군과 상대방의 돌의 움직임을 살피면서 조화와 능률을 극대화 시켜 최적의 착점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 모든 사람이 서 있을 때는 앉아있지 마라, 모든 사람이 앉아 있을때는 서 있지 마라" 상대방의 입장을 고려하지 않고 나 혼자서 앞서 나아가면 결국은 광야에 혼자 남는다.

  1인 가구가 증가하고 있다. 남의 간섭을 피해서 혼자만의 편안함을 추구하는 듯 하지만 "먼길을 떠 날때에는 반드시 친구와 동행하라" 라는 말처럼 혼자서는 한계가 있다. 조금 더디더라고 함께 하는 것이 더 멀리 나아갈 수 있다. 서로 호응하라 라는 말은 상대방의 뜻을 경청하고 상대방을 진심으로 대화 할때 가능하다. 다른 사람이 내 뜻을 따를 것을 말하기에 앞서서 상대방을 먼저 존중하고 대화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