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에 '서번트 아티스트' 위한 키뮤 갤러리 문 열어
부산에 '서번트 아티스트' 위한 키뮤 갤러리 문 열어
  • 박영선
  • 승인 2019.10.22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뮤갤러리 전시 작품 제공:키뮤스튜디오
키뮤갤러리 전시 작품 제공:키뮤스튜디오

지적장애, 자폐 등 발달 장애를 가진 서번트 아티스트들과 작업한 작품을 전시하는 아트 갤러리가 부산에 개관하여 관심이다.

키뮤 스튜디오(대표 남장원)가 부산 금정구에 서번트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공간, 키뮤 갤러리를 18일 개관했다고 밝혔다.

키뮤 갤러리는 키뮤 스튜디오가 양성하고 협업한 디자이너들과 아티스트들의 다양한 작품을 상시 전시할 예정이다.

키뮤 스튜디오는 국내외 지적장애인 단체와 협력해 특화된 커리큘럼으로 미술교육 및 트레이닝을 진행해 전문 디자이너를 양성하여 서번트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교육과 전시를 기획하여 사회적 문제를 아티스트의 색다른 감성으로 대중에게 알리는 소셜 스타트업이다.

키뮤 스튜디오의 남장원 대표는 “난민, 환경, 다문화 가정 등 다양한 사회적 미션을 서번트 아티스트들의 디자인을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데 기여하고 싶다”며 “키뮤 갤러리를 방문하면 그동안 키뮤와 함께 성장하고 작업한 디자이너들의 작품들을 관람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키뮤가 추구하는 비전이 구체화된 디자인 상품들도 구입할 수 있다”고 말했다.

키뮤 갤러리는 카페와 인테리어 소품 편집샵, 신개념 오피스텔 셀라스 레지던스 등을 갖춘 복합문화공간 셀라스(SELAHS)의 지하 1층 공간에 위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