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티에이징 산업, 헬스케어 산업의 한 분야...중산층과 일반 대중으로 확대"
"안티에이징 산업, 헬스케어 산업의 한 분야...중산층과 일반 대중으로 확대"
  • 조미도
  • 승인 2020.06.23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팩트북, ‘안티에이징 및 안면미용 시장동향과 참여업체 사업현황’ 보고서 발간

젊음과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안티에이징 트렌드가 빠르게 확산되면서 안티에이징 (Anti-aging) 분야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노화 복구보다 사전예방이 효과적이라는 인식하에 젊은 세대부터 안티에이징 니즈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임팩트북이 ‘안티에이징 및 안면미용 시장동향과 참여업체 사업현황(2020)’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피부과, 기능성 화장품, 필러 및 보툴리눔 톡신, 미용 서비스 등 안티에이징 산업 고객층이 2000년 이후 고소득자나 연예인 등 미용에 관심이 높은 사람에게서 중산층과 일반 대중으로 확대되고 있으며, 수명연장, 웰빙 트렌드, 바이오 기술의 발전으로 안티에이징에 대한 관심이 사회 전반에 걸쳐 증가하고 있다.

따라서 학계는 노화 과정을 늦추는 기술로, 의료계는 노인성 질환의 진단 치료로, 산업계는 어려 보이게 하는 제품과 서비스로 각각 활용되고 있다.

더불어 안티에이징 시장은 화장품 등의 소비재 분야, 의료 분야, 서비스 분야 등으로 나눌 수 있다.

화장품 분야는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발생하는 피부 노화억제 등의 소비자 욕구에 부응하기 위한 미백, 노화억제, 자외선 차단 등의 기능성 화장품이 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코스메슈티컬이 수익모델로 급부상하면서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하며 성장하고 있다.

또한 기능성 식품분야는 항산화 기능을 인정받아 노화를 막는 안티에이징 효과를 보이고 있는 질환별 건강기능식품 소재를 중심으로 개발되고 있으며 의료분야는 보툴리눔 톡신, 히알루론산 필러 등 관련 의약품과 생체재료가 다수 개발되면서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

한편 근육 이완 효과로 사시 치료에 사용되던 보톨리눔 톡신의 미용목적 사용이 90%에 달하고 있고 히알루론산, 콜라겐 등 안전하면서도 생체흡수가 빠른 의약 재료도 상용화되면서 필러 시장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으며 이에 제약 및 바이오 업체들도 시장 참여를 서두르고 있다.

이와 같이 안티에이징은 노화를 늦추거나 노화 증상을 완화하는 기술, 상품, 비즈니스라는 목적 지향적 개념으로 정의되고 있으며 안티에이징의 목적을 노화 예방, 증상 완화 등 임상적 효능 추구로 구체화하고 있다. 따라서 안티에이징 산업은 건강하고 행복한 상태를 목적으로 하는 헬스케어 산업의 한 분야로서, 예방 및 관리를 통한 라이프케어에 중점을 두고 있다.

임팩트북은 안티에이징을 기반으로 하는 필러, 보톨리늄 톡신 등 관련 산업에 대한 이해를 돕고자 2020년에도 국내외 시장 및 관련 업체 추진사례 등을 조망, 안티에이징 산업의 이해관계자 또는 이 분야의 진출을 고려하고 계신 분들에게 미력하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안티에이징 및 안면미용 시장동향과 참여업체 사업현황’ 보고서 표지 제공=임팩트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