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마, 복수의 여신" 세 번째 에피소드 살인을 예고합니다 선보인다!
"미스 마, 복수의 여신" 세 번째 에피소드 살인을 예고합니다 선보인다!
  • 박영선
  • 승인 2018.11.08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스 마, 복수의 여신" 세 번째 에피소드 살인을 예고합니다 선보인다!
[도농라이프타임즈] SBS 주말 특별기획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이 오는 10일 방송되는 21회부터 애거서 크리스티의 '살인을 예고합니다'를 한국판으로 재구성한 새로운 에피소드를 선보인다.

'살인을 예고합니다'는 ‘미스 마플’이라는 캐릭터의 활약이 돋보이는 에피소드이자 애거서 크리스티가 꼽은 가장 좋아하는 자신의 작품 중 하나로 알려진 바 있다. ‘예고 살인’이라고 불리기도 하는 이 작품에서는 어느 날 마을 신문에 누군가의 집에서 살인이 벌어질 거라고 예고하는 광고가 실리고, 그 광고를 보고 호기심에 찬 사람들이 모여든 가운데 충격적인 살인 사건이 발생한다. 이에 마을에 살고 있던 여성 탐정 ‘미스 마플’이 사건을 파헤치기 시작하는 것.

제작진은 "지난주 애거서 크리스티의 '깨어진 거울'을 원작으로 한 두 번째 에피소드가 미스 마의 딸 살인 사건 목격자인 이정희의 충격적인 죽음으로 끝을 맺었다. 이번 주부터 새롭게 이어지는 세 번째 에피소드는 '살인을 예고합니다'를 원작으로 재구성했다"면서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이 주인공 미스 마가 자신의 딸을 죽인 진범을 찾아가는 서사를 중심으로 애거서 크리스티의 원작 에피소드가 한 편씩 펼쳐지는 구조로 되어 있는 만큼, 딸 살인 사건의 목격자를 잃은 미스 마의 복수 행보에 원작이 어떻게 녹아들 것인지 중점을 두어 시청해주시면 흥미로운 관전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은 추리 소설의 여왕 애거서 크리스티의 작품 중 여성 탐정 '미스 마플'의 이야기만을 모아 국내 최초로 드라마화하는 작품으로, 딸을 죽였다는 누명을 쓰고 절망에 빠져 있던 한 여자가 딸을 죽인 진범을 찾아가는 과정에서 뛰어난 추리력으로 주변인들의 사건까지 해결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인간 본성을 돌아보게 만드는 휴머니즘 가득한 추리극으로, 오는 10일 밤 9시 5분에 21~24회를 연속 방송한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527 브랜드칸타워13층
  • 대표전화 : 070-5123-796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미도
  • 명칭 : 도농라이프타임즈
  • 제호 : 도농라이프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4927
  • 등록일 : 2018-01-11
  • 발행일 : 2017-05-18
  • 발행인 : 윤배근
  • 편집인 : 윤배근
  • 도농라이프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도농라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onongnews@donongnews.com
ND소프트